[마켓인]영창케미칼, 공모가 1만8600원…'희망 밴드 상단'

양지윤 기자I 2022.06.30 17:37:49

기관 경쟁률 1616대1
7월 4~5일 일반 청약…중순 코스닥 상장
"글로벌 토털 화학 솔루션 기업 도약"

[이데일리 양지윤 기자] 소부장(소재·부품·장비) 특례로 코스닥 상장을 추진 중인 영창케미칼이 공모가를 희망가 밴드 상단인 1만8600원으로 확정했다.

이승훈 영창케미칼 대표이사는 23일 서울 여의도에서 기업공개(IPO)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영창케미칼)
영창케미칼은 지난 27~28일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실시하고 공모가를 희망가 밴드 상단인 1만8600원으로 확정했다고 30일 밝혔다. 당초 공모 희망가 범위는 1만5000원에서 1만8600원이었다.

이번 수요예측에는 국내외 총 1702개 기관이 참여해 161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참여 기관 중 99.3%가 공모가 밴드 상단 이상의 가격을 제시(가격미제시 포함)했다. 그 중 상단을 초과한 가격으로 제시한 기관은 60.3%에 달했다.


영창케미칼의 총 공모 주식수는 240만주로 총 공모금액은 확정 공모가 기준 약 446억원이다. 신주 발행을 통해 372억원을 조달하게 된다. 이 자금은 생산설비 등 시설 확충, 연구개발 등에 활용된다. 특히 회사는 포토 소재, 웨트 케미칼 등 주력 제품의 생산능력을 확대할 계획이다. 또 기술 고도화와 최첨단·고품질 신제품 개발 등에 중점 투자할 방침이다.

일반투자자 청약은 7월4~5일 진행한다. 7월 중순 코스닥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상장 후 예상 시가총액은 공모가 기준 약 1881억원이다. 상장 주관사는 하나금융투자다.

2001년 설립된 영창케미칼은 반도체, 디스플레이, 친환경에너지 산업에 공급하는 화학소재 개발 및 생산 전문 기업이다. 주요 제품은 포토레지스트(감광액), 유기 하드 마스크(HT-SOC), 슬러리, 린싱 솔루션, 디벨로퍼, 식각액, 스트리퍼 등이다.

이승훈 영창케미칼 대표이사는 “6G, 인공지능(AI), 메타버스, 자율주행 자동차 등 4차 산업의 핵심으로 고성장하고 있는 전방시장을 겨냥해 기술 경쟁력을 더욱 강화하고 해외 시장 진출을 가속화할 것“이라며 ”반도체, 디스플레이, 친환경에너지 산업을 선도하는 세계적인 토털 화학 솔루션 기업으로 도약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