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포토]송현동 부지, 110년만에 개방

이영훈 기자I 2022.10.07 15:35:04

[이데일리 이영훈 기자] 100년 넘게 높은 담장에 둘러싸여 방치된 서울 종로구 '송현동 부지'가 새 단장을 마치고 시민의 품으로 돌아온 7일 서울 종로구 송현동 부지에서 시민들이 산책을 즐기고 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