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아버지가 사람 죽인 것 같다”…동거녀 때려 숨지게 한 50대

이재은 기자I 2022.10.04 13:30:23

동거녀 폭행치사 혐의로 긴급체포

[이데일리 이재은 기자] 동거녀를 수차례 때려 숨지게 한 5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창원 시내 한 농막에서 동거녀를 수차례 때려 숨지게 한 50대 남성이 체포됐다. (사진=연합뉴스)
경남 창원서부경찰서는 폭행치사 혐의로 50대 A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3일 정오께 창원시내 한 농막에서 동거녀의 복부 등을 수차례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범행 이후 농막에서 떨어진 주거지 근처에 있다가 4일 오전 2시 40분께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당시 경찰은 A씨 아들로부터 “아버지가 사람을 죽인 것 같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