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험지역에 진입하면 설비 자동멈춤"…KT, 특화아이템 10종 전시

정다슬 기자I 2022.07.04 11:44:53

4~7일 일산 킨텍스 ''2022 국제안전보건전시회 참여''

KT가 4일부터 7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2 국제안전보건전시회’에 참여해 국민의 일터와 생활 속 안전을 위한 KT 특화 기술 아이템 10종을 전시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KT 부스 조감도 이미지
[이데일리 정다슬 기자] KT가 4일부터 7일까지 나흘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2 국제안전보건전시회’에 참여해 KT 특화 기술 아이템 10종을 전시한다.

KT는 이번 전시회에서 3D 라이다(LiDAR)와 인공지능(AI)를 기반으로 위험한 설비가 설치된 공간에 사람이 진입하면 설비 작동을 자동으로 중지하여 인명 사고를 막는 ‘AI 가상펜스’를 비롯해 근로자의 올바른 안전모 착용 여부를 관리자에게 알려주는 ‘사물인터넷(IoT) 기반 스마트 안전모’, 4종 센서로 화재 징후를 감지해 유사시 119에 자동으로 신고하는 ‘소방안전 DX 서비스’ 등을 선보이인다. 또 KT는 부스에서 예방의 중요성을 일깨울 수 있는 각종 시연도 진행한다.


행사에는 전국 각 지역의 KT 광역본부 내 안전보건 담당자들도 참석한다. 이 자리에서 담당자는 안전에 대한 안목을 넓히고 안전한 일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현장 사례들을 공유하며 사명감을 다지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행사에는 중대재해처벌법 등 최신 안전보건 이슈에 대한 세미나와 재해예방활동 우수사례 발표도 진행되는데 KT는 7일 오전 ‘서비스 분야 안전보건활동 우수사례 발표대회’ 본선에 참가해 KT 부산·경남광역본부의 우수사례를 발표한다.

홍진기 KT 안전보건담당 상무는 “KT는 AI, 빅데이터 등의 디지털플랫폼 역량과 통신 네트워크 운용 노하우를 통해 근로자가 안전하고 건강하게 근무할 수 있는 일터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자체 및 정부를 비롯해 타 기업과 다각도로 협력해 안전보건 분야에서도 플랫폼 기반의 디지털 혁신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