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토스뱅크, 자산관리 상품광고 맞손

김겨레 기자I 2022.08.08 10:13:55
[이데일리 김겨레 기자] 한국투자증권은 디지털금융 혁신과 투자상품에 대한 고객 경험 강화를 위해 토스뱅크와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김성환 한국투자증권 개인고객그룹장(왼쪽)과 홍민택 토스뱅크 대표가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토스뱅크 고객을 대상으로 주식뿐 아니라 고객 성향에 따른 투자 전략을 제시하는 등 체계적인 디지털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또한 토스뱅크는 한국투자증권의 투자상품을 고객에게 소개하는 광고 업무를 추진할 계획이다. 서울 여의도 한국투자증권 본사에서 열린 이번 협약식에는 김성환 한국투자증권 개인고객그룹장과 홍민택 토스뱅크 대표가 참석했다.

김성환 한국투자증권 개인고객그룹장은 “디지털 환경에 익숙한 토스뱅크 고객들에게 한국투자증권만의 자산관리 노하우를 제공하게 됐다”며 “고객들의 생애주기에 맞는 맞춤형 투자상품을 제안하고, 효율적인 자산배분 포트폴리오를 추천하는 등 디지털 자산관리 영역을 더욱 확장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