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대본집, 예판 첫 날 5000부 판매

장병호 기자I 2022.08.12 09:42:58

드라마 인기 서점가로
문지원 작가의 창작 비하인드 담아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인기가 서점가로 번지고 있다. 12일 인터넷 서점 예스24에 따르면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무삭제 대본집(‘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문지원 대본집)은 예약 판매 하루만인 이날 약 5000부의 판매고를 기록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문지원 대본집. (사진=예스24)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문지원 대본집은 총 2권의 시리즈로 구성해 다음달 15일 정식 출간 예정이다. 전날 오후 2시부터 예약 판매를 시작해 약 하루 만에 시리즈 합산 5000부 이상이 판매됐다. 12일 예스24 종합 베스트셀러 10위, 11위에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이번 대본집은 문지원 작가가 주인공 ‘우영우’의 이름을 지은 과정부터 ‘고래’와 함께 최종 후보에 올랐던 ‘다른 무언가들’의 정체까지 드라마의 창작 비하인드를 풍부하게 담았다. 대사와 지문을 곱씹어 읽다보면 영상으로는 미처 발견하지 못했던 인물들의 서로 다른 개성이 드러나며 드라마의 실제 방영 장면과 대본을 비교해 보는 재미도 맛볼 수 있다.

한편 예스24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를 테마로 한 ‘당신에게도 동그라미가 있나요?’ 기획전을 진행 중이다. 대본집을 비롯해 ‘한 개의 기쁨이 천개의 슬픔을 이긴다’ 시리즈 등 드라마 에피소드 원작 도서, 자폐·ADHD·섭식장애와 고래에 관한 도서 등을 소개한다. ‘김밥은 믿음직스러워요’나 ‘권모술수 없이 관계 만들기’ 등 드라마의 명대사를 주제로 한 큐레이션도 기획전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