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조물책임 모범사례 제시한 위니아, 산업부 장관상

이준기 기자I 2022.07.04 09:39:55

조경형 상무 "ESG 경영 적극 실천할 것"

[이데일리 이준기 기자] 조경형 위니아 대외협력 담당(상무)이 지난 1일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KEA)가 주관한 ‘전자제품 제조물책임(PL) 센터 20주년 기념행사’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위니아가 4일 밝혔다. 조 상무는 위니아의 PL 대응 체계를 구축해 소비자 권익 증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위니아는 장기사용 노후 김치냉장고에 대한 자발적 리콜을 적극적으로 시행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으로써 인식 전환의 계기를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조 상무는 “앞으로 PL과 관련해 제품 안전대책을 마련하고 소비자 안전 확보와 피해 예방을 통해 환경·사회적 책무·기업지배구조 개선(ESG) 경영을 적극 실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왼쪽부터 조경형 위니아 대외협력 담당(상무)과 최우석 산업통상자원부 소재융합산업정책관(국장). 사진=위니아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