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방네]서초구, 구룡공영주차장 조성…국비 30억 확보

김기덕 기자I 2021.10.11 14:20:49

양재동 일대 지하 4층~지상 4층 규모 공영주차장

[이데일리 김기덕 기자] 서울 서초구는 구룡공영주차장 조성 사업이 국무총리실이 주관하는 ‘생활 SOC 복합화사업’에 최종 선정돼 국비 30억원을 확보했다고 11일 밝혔다. 내년 상반기 중 착공해 2024년 준공할 예정이다.

국무총리실이 2019년부터 추진해온 생활 SOC 복합화사업은 일상생활에서 국민편익을 증진시키기 위해 실생활과 밀접하게 관련된 기반시설을 복합적으로 조성해 생활 SOC를 확충하는 사업이다.

구는 2019년 양재공영주차장·반포종합운동장, 2020년 서초형 복합복지타운에 이어 올해 구룡공영주차장까지 3년 연속 최종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이를 통해 국비 총 178억 원을 확보했다.


이번 사업은 양재동 일원에 지하 4층~지상4층 규모로 공영주차장과 생활문화센터를 함께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지하 4층부터 지상 1층까지는 주차장 190면이 조성된다. 양재동 일대는 주택가로 이면도로 불법주차 등 주차난이 심각한 지역으로 이번 구룡공영주차장 조성을 통해 이 일대의 주차난을 해결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구는 생활문화센터를 복합화하여 주민들의 여가생활도 지원할 예정이다. 지상 1층에는 신개념 어르신 문화여가복합공간 느티나무쉼터와 장애인들의 자활 및 일자리를 제공하는 늘봄카페가 설치되며 지상 2층에는 공공형 영유아 실내놀이터인 서리풀노리학교, 지상 3층에는 요가교실·북카페 등 문화센터, 지상 4층에는 인공지능육성센터가 들어선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이번 국무조정실 생활SOC사업 최종선정을 통해 주민들의 답답했던 주차문제를 해결하고 동시에 주민소통공간과 문화를 향유하는 복합문화공간을 조성할 것”이라고 말했다.

구룡공영주차장 조감도.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