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한국타이어, ‘디자인 이노베이션 2020' 프로젝트 결과물 공개

송승현 기자I 2020.11.10 08:42:44

자사 공식 유튜브 채널 통해 확인‥미래 모빌리티 구현

[이데일리 송승현 기자] 타이어 기업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161390)(한국타이어)가 미래 드라이빙과 혁신 모빌리티 산업에 대한 비전을 제시하는 ‘디자인 이노베이션 2020‘ 프로젝트 결과물을 한국타이어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했다고 10일 밝혔다.

2012년 처음 시작한 ‘디자인 이노베이션’은 2년에 한 번씩 세계 유수의 디자인 대학과의 공동연구로 미래 드라이빙에 대한 비전과 문제 해결 방법을 제시하는 한국타이어의 연구개발 프로젝트다.

올해는 ‘Urban Reshaping(도시 재구성)’이라는 주제로 미국 신시내티 대학교 산업디자인과 교수 및 학생들과 함께 친환경, 자율주행, 인공지능(AI) 등 최첨단 기술과 자동화 인프라가 확충된 미래 환경에서 모빌리티가 단순 이동목적이 아닌 삶의 공간으로서 재구성되어 도시를 변화시키는 모습을 그려냈다.

특히 이번 프로젝트에서는 이동의 본질이 되는 타이어를 기반으로 한국타이어의 미래 혁신 기술인 ‘H.E.M’이 적용된 플랫폼 ‘HPS-Cell’을 제안했다. 이를 통해 모빌리티의 근간이 되는 이동 플랫폼과 결합된 POD(공간)의 기능을 분리시켜 모빌리티의 중심이 타이어임을 명확하게 정립하는 타이어 중심의 모듈형 플랫폼 시나리오를 완성했다.

‘HPS-Cell’의 타이어는 복합적인 강성 구현을 위해 Unit-cell(단위 격자)형태의 구조체가 적용된 Airless(비공기입) 타이어로 센서 기술을 활용해 타이어 트레드와 노면 상태를 실시간으로 파악, 마모에 따른 위험을 대응하여 가변 휠과 최적화된 인프라를 통해 노면에 맞는 최적의 트레드 패턴을 교체하는 콘셉트 타이어다.

해당 시나리오를 애니메이션 형태의 영상과 워킹 목업으로 선보이는 이번 결과물은 2040년 미래 도심 속 구성원들의 사용 목적에 최적화된 용도별 다양한 형태의 POD이 플랫폼과 결합해 이동 가능하며, 모듈 구조의 플랫폼은 도시 농업과 같은 상용 POD과도 결합되어 미래 스마트 시티 안에서 이동의 확장성과 효율성을 극대화할 수 있다.

최종 공개된 작품은 다양한 글로벌 채널을 통해 전시되어 전 세계에 한국타이어의 혁신 디자인 역량을 널리 알릴 예정이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