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종로구와 '친환경 다회용 컵 사업’ 업무협약

전선형 기자I 2021.07.23 08:37:45

저탄소 생활실천 위한 임직원 참여형 ESG 활동 펼쳐

[이데일리 전선형 기자] KB국민카드가 22일 종로구와 ‘탄소다이어트 친환경 다회용 컵 사업’에 관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고 다회용 컵 사용 등 저탄소 생활 실천을 위한 임직원 참여형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 활동을 펼친고 23일 밝혔다.
지난 22일 서울 종로구 종로구청에서 열린 KB국민카드와 종로구의 ‘탄소다이어트 친환경 다회용컵 사업’ 업무 협약식 후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왼쪽)과 김영종 종로구청장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KB국민카드)
이번 협약에 따라 종로구는 사업 진행을 위한 다회용 컵 제작과 사업 지원 등의 역할을 맡고, KB국민카드는 다회용 컵 세척과 임직원 사용 장려를 위한 사내 홍보 활동을 펼친다.

다음 달부터 올해 연말까지 진행되는 이번 사업을 통해 KB국민카드 본사에 있는 사내 카페와 종로구청에 위치한 ‘플러스카페’에서 판매하는 모든 음료는 친환경 다회용 컵을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1.5℃컵’으로 불리는 다회용 컵은 기후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지구 온도 상승을 1.5℃ 이내로 지키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


이번 사업에 따라 사용한 다회용 컵은 각 건물에 비치된 반납함을 통해 수거해 전문 세척업체에서 섭씨 110도 이상의 고열과 고압 세척, 살균 처리 후 재사용 된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탄소 배출을 줄이고 자연 자원도 보존하는 등 환경과 기후 위기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전사 차원의 ESG 경영 활동에도 적극 참여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많은 사회 구성원들이 저탄소 생활 실천에 동참할 수 있도록 지속적이고 다양한 친환경 활동과 협력을 이어 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KB국민카드는 이번 다회용 컵 사용에 앞서 전국 초·중학교 대상 저탄소 생활 실천 캠페인 ‘스쿨챌린지’와 도심 내 미세먼지 저감 숲 조성을 위한 나무 심기 캠페인을 진행한 바 있으며, 지난 6월에는 친환경 소비 시 포인트 적립 혜택을 제공하는 ESG 특화 상품 ‘그린 웨이브 1.5℃ 카드’를 선 보이는 등 저탄소·친환경 생활 확산과 사회적 관심 제고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