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하예 측 "송하예도 학폭 피해자…SNS글, 지수 저격 NO"

김현식 기자I 2021.03.04 16:48:15
[이데일리 스타in 김현식 기자] 가수 송하예 측이 SNS 게시물을 두고 각종 추측이 일자 입장을 밝혔다.

송하예는 4일 자신의 SNS에 “드디어 인정. 학폭 진짜 최악이었음 찐. 사필귀정(피해자 동창회 각)”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를 본 일부 네티즌들은 송하예가 배우 지수를 저격한 것 아니냐고 추측했다. 학폭 의혹에 휘말렸던 지수가 사과 입장을 밝힌 가운데 게시물을 올렸다는 점과 두 사람이 같은 지역구에서 학창시절을 보냈다는 점에서다.

하지만, 송하예는 소속사를 통해 특정 연예인을 저격하기 위한 게시물이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소속사 더하기미디어 측은 이날 이데일리에 “송하예도 학창시절 학폭 피해를 입은 바 있다”면서 “해당 게시물은 특정인을 저격한 것이 아닌 최근 학폭 논란이 심해진 데 대한 언급일 뿐”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연예·체육계 `학폭 논란` 더보기

- 서예지, 김정현 조종·학력 위조·학폭 의혹 모두 부인 [종합] - 졸업사진 때문에 묻혔던 서예지 ‘학폭’ 의혹…다시 수면 위로 - [단독]'이재영·다영 학폭 의혹 진실 밝혀달라' 시민단체, 경찰 고발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