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추천주]수익성 개선 주목…삼성전자·HSD엔진 등

조해영 기자I 2020.12.06 10:15:29
[이데일리 조해영 기자] 이번주(7~11일) 증권가 주간추천주에는 삼성전자와 HSD엔진 등 수익성이 개선되며 실적 반등이 기대되는 곳들이 이름을 올렸다. 코스닥 종목 가운데선 쎌바이오텍과 코아스템 등 미래 성장성이 주목되는 곳들도 추천 종목에 포함됐다.

6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하나금융투자는 삼성전자(005930)에 대해 “칭화유니발(發) 중국 리스크가 축소됨에 따라 메모리 반도체 투자심리가 긍정적이고 오스틴 파운드리 팹 증설에 따른 미국 팹리스 고객사 확보가 용이하다”고 평가하며 추천 종목에 올렸다.

하나금융투자, 유안타증권, SK증권의 주간추천주. 자료=각사
하나금융투자는 HSD엔진(082740)에 대해서는 “매출실적에서 LNG/LPG 추진엔진 매출 비중이 40%를 돌파했다”며 “2중 연료 추진엔진의 영향으로 선박엔진의 수주 가격이 증가하면서 수익성이 개선될 전망”이라고 전했다.

유안타증권은 코스피 종목 가운데 △SK텔레콤 △LG이노텍 △대한유화를 추천했다. SK텔레콤(017670)에 대해서는 “주당배당금이 2021년에 기존 1만원에서 1만1000원으로 상향 조정될 전망”이라며 “원스토어 IPO를 필두로 약 20조원에 달하는 자회사 가치가 반영될 전망”이라고 전했다.


LG이노텍(011070)에 대해선 “10년 만에 자기자본이익률(ROE)이 10%대로 개선되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주가순자산비율(PBR)은 평균 수준인 1.5배에 불과하다”고 추천 이유를 설명했다.

이 밖에 대한유화(006650)에 대해서는 “3년 만에 주력제품 에틸렌이 상승 사이클에 진입했고 2차전지 분리막용 폴리에틸렌(UHWMPE)이 부각되고 있다”며 “2025년에 순현금이 1조원까지 증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하나금융투자는 코스닥 종목 가운데선 케이엠더블유(032500)를 추천했다. 일본, 미국, 인도 등 해외 수출 물량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되고 오는 2021년에 인도와 유럽, 국내에서 5G 투자 증가세가 예상된다는 설명이다.

SK증권은 △쎌바이오텍 △동국S&C △코아스템을 추천 종목으로 제시했다. 프로바이오틱스 전문업체인 쎌바이오텍(049960)에 대해서는 “지난해 국내 업체 가운데 프로바이오틱스 수출 1위 기업으로 선정됐다”며 “앞으로 유통채널이 확대되고 신제품 출시 효과가 더해지면 외형성장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풍력발전 업체 동국S&C(100130)에 대해서는 “올해 3분기 누적 영업이익이 114억원을 기록했지만 미국 경제의 활동 임시 중단으로 인한 풍력 타워 실적 감소가 원인”이라며 “지난달부터 풍력 타워 신규 수주가 다시 증가하고 있으며 내년에 정상화가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코아스템(166480)에 대해선 “연간 1조5000억원 이상의 미국 시장 규모와 파이프라인 현황을 고려할 때 주가가 매우 저평가된 상황”이라고 전했다. 특히 “미국 하버드 의대가 FDA에 요청한 뉴로나타-일 응급 임상을 승인하면서 글로벌 제약사로의 기술수출 계약 가능성이 높아졌다”고 덧붙였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카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