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준희, 외조모 불화설 일축…"전혀"

조태영 기자I 2022.07.04 10:38:37
최준희(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이데일리 스타in 조태영 인턴기자] 인플루언서 최준희가 외조모와의 불화설을 일축했다.

최준희는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이 중 한 누리꾼이 “외할머니랑은 연락 끊고 사시나요?”라고 질문하자 최준희는 “엥? 전혀?”라는 답과 함께 할머니와의 문자를 공개했다.

해당 문자에서 할머니는 “준희야! 내가 먹어본 것 중에 제일 맛있어. 내 입에 딱이야. 제과점 해도 되겠어. 건포도하고 호두나 잣이 들어가면 완벽할 것 같아. 잘 먹었어. 고마워. 잘자”라며 고마움을 전했고, 이에 최준희는 “웅. 잘자”라고 답했다.

최준희는 올해 배우 매니지먼트 와이블룸과 전속계약을 체결했으나, 지난 5월 계약 해지 소식을 전했다. 당시 최준희는 “제가 더 완벽히 준비되고 좋은 기회가 온다면 그때 정말 스크린에서 찾아뵙고 싶다”고 이유를 밝혔다. 현재는 인플루언서로 활동하며 책을 내기 위한 준비를 하고 있다.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