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교통공사, 공식 캐릭터 '또타' 일러스트 공모전 시상

김기덕 기자I 2021.10.15 06:00:00

최종 38점 선정…총 상금 600만원
또타 캐릭터·상품 수요 갈수록 늘어

[이데일리 김기덕 기자] 서울교통공사(이하 공사)는 자사의 공식 캐릭터 ‘또타’를 활용한 창작 그림을 모집한 ‘2021 또타 일러스트 공모전’을 개최해 우수 작품 38점을 선정했다고 15일 밝혔다.

일반 시민을 대상으로 진행된 이번 공모전은 또타를 활용해 다양한 시민과 지하철의 모습을 담아낸 작품 359점이 접수됐다. 공사는 외부디자인 전문가 등이 참여한 심사를 통해 최종 수상작 38점(1등상 1점·2등상 2점·3등상 5점·장려상 30점)을 뽑았다.

서울교통공사가 진행한 ‘또타 일러스트 공모전’에서 1등상에 선정된 문소정 씨의 작품(작품명: 너를 위해 달릴게).
1등상에는 문소정 씨의 작품 ‘너를 위해 달릴게’가 선정됐다. 사람들을 위해 달리는 지하철의 모습을 오롯이 담아내면서 그 안에 있는 사람들의 모습과 일상까지 표현냈다는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문 씨를 포함한 수상자에게는 1등상 100만 원, 2등상 50만 원 등 총 상금 600만 원과 상장, 부상으로 또타 인형이 수여된다.


시상식은 수상작 이미지를 영상으로 만들어 공사 공식 유투브 채널 및 공모전 웹페이지 등 온라인에서 감상 가능하도록 하는 등 사회적 거리두기를 감안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다. 수상자에게는 상장 및 부상을 우편으로 발송한다.

주요 수상작 그림 8점은 오는 15일부터 예술의전당에서 열리는 ‘가을예술장터 어린이 특별전’에도 전시된다. 이 외에도 10월 말부터는 4호선 혜화역 내 상설 전시관·조명광고판 등 지하철 내에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포토존 등 다양한 지하철 홍보물에도 활용될 예정이다.

김정환 공사 홍보실장은 “밝고 유쾌한 이미지의 또타를 활용,시민과 늘 함께하는 서울 지하철의 모습을 그려낸 이번 일러스트 공모전이 앞으로도 더욱 확대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서울교통공사 공식 캐릭터 ‘또타’.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