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

내일부터 토요일까지 전국적으로 최대 70㎜ 비

김경은 기자I 2022.08.18 14:15:03

19일 낮부터 서울 등 수도권 비 시작
20일 새벽부터 남부ㆍ강원으로 확대
다음주 더위 누그러져…평년과 비슷

[이데일리 김경은 기자] 내일(19일)부터 토요일인 20일까지 전국적으로 비가 내릴 전망이다.

사진=연합
18일 기상청은 정례 예보브리핑을 통해 19일 오후부터 20일 새벽까지 중부지방에 비가 5~50㎜의 비가 내리겠다고 전했다.

이후 20일 새벽부터 낮사이에는 남부지방과 강원영동에 비가 내린다.

예상 강수량은 경기동부·강원영서·충청·전북 20~70㎜, 서울·인천·경기서부·강원영동·남부지방 5~50㎜로 예상됐다.

대기중 수증기의 농도를 나타내는 가강수량은 60~70㎜로 집중호우를 유발할 만큼 높지만, 서해 해수면 온도가 평년 대비 1~2도 가량 낮아 대기 저층에서는 비구름을 강하게 발달시키진 못하겠다.

최근 강수 형태는 동아시아 주변 풍부한 수증기로 기압계 변동성이 높은 상태다. 이번에도 한랭전선의 강도나 남하 속도에 변동성이 있는 만큼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해달라고 기상청은 전했다.

기온은 다음주부터 평년과 비슷한 수준으로 낮아지겠다. 다만 아침 최저기온이 20도를 넘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더위가 본격적으로 꺾이며 가을로 접어들었다고 판단하기엔 이르다.

기상학적으로 가을은 일평균기온 20도 미만이 9일 이상 지속하는 날씨가 이어질 때를 말한다.

수도권 폭우

- '기생충'그후 3년…여전히 반지하에 갇힌 사람들[정덕현의 끄덕끄덕] - 반지하 참사, 기후위기 경고…재난은 공평한가 - 폭우에 실종된 화물차 운전자, 40km 떨어진 곳서 숨진채 발견

주요 뉴스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상업적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영상 뉴스

더보기

오늘의 포토

더보기

오늘의 운세